영화 마녀 후기 한국형 액션의 진화

영화 훈수|2018.07.02 01:55

영화 마녀 후기 한국형 액션의 진화


오늘은 영화 훈수로 들어온 훈수입니다. 제가 오늘 본 영화는 바로 "마녀" 입니다. CGV에서 관람했는데, 일요일에는 BC카드 1+1 혜택을 누릴 수 있기 때문에 12시 에 영화를 봤습니다. 이 혜택 때문에 일요일에 영화를 자주 보는 편인데, 보통 3시에서 4시 사이에 마감을 하기 때문에 그 쯤 보시면 꼭 1+1 혜택을 누리시길 바라겠습니다. 


영화 마녀 후기


저는 영화를 굉장히 즐겨보는 편인데, 포스터랑 예고편을 봤을 때 별로 땡기지 않은 영화였지만 관람객들의 평점과 박훈정 감독이라는 것을 알고 보고 싶어져서 보게 되었습니다. 아쉽게도 아는 배우들이 많이 나오지 않지만 '김다미' 라는 배우의 발견이라고 생각합니다. 포스터만 보면 95년생 24살이라고 믿기지 않지만 계속 보다보면 이해가 됩니다. 



 영화의 줄거리

영화의 줄거리는 다음 영화에서 조금 참고를 했습니다. 시설에서 수많은 아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에서 그 날 밤 홀로 탈출한 뒤에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자윤(김다미)에게 의문의 인물들이 등장하고, 김다미가 기억하지 못하는 과거를 기억하는 사람들의 등장으로 혼란의 휩싸이며, 그날이후 모든것이 변하게 됩니다. 


영화 마녀 후기


영화의 주인공은 바로 사진 속의 주인공인 '김다미' 입니다. 바로 영화의 제목처럼 마녀의 역할을 맡았습니다. 이번 영화가 호평을 받는 이유는 바로 이 김다미라는 소녀의 등장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김다미가 캐리한 영화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로 이 소녀의 흡입력이 영화의 분위기를 좌우하고 있습니다. 


영화 마녀 후기

<귀공자 역할의 최우식> 


귀공자라는 이름인줄 몰랐던 배우 최우식 입니다. 저는 처음보는 배우인데, 처음 기차안에서의 등장이 굉장히 임펙트 있습니다. 저는 처음보는 배우인데 알고보니 부산행에서 야구배트를 들고 있던 그 소년이더라구요. 영어도 굉장히 섹시하게 하는데, 멋있다 라고 느껴졌습니다. 


영화 마녀 후기


박휘순이야 말로 이 영화에서 가장 네임드가 있는 인물이지만 항상 해왔던 대로 연기를 진행하기 때문에 저로서는 조금은 실망스럽다 라고 평 할 수 있겠습니다. 매번 같은 느낌의 연기를 진행하기 때문에 가끔은 정말로 착하고 선하고 좋은 사람으로 나왔으면 하는 느낌이 듭니다. 



 영화 마녀 후기

영화의 전반적인 느낌은 여기까지 이야기 하도록 하고, 영화를 전체적으로 평하자면 영화는 엄청나게 음산하고 무섭다 라는 느낌도 많이 들지만 가끔씩 재미있는 웃음 포인트들도 많습니다. 그리고 마녀라는 제목 답게 액션이 굉장히 신선하고, 우아.. 라고 감탄할만한 장면들이 꾀 있었습니다. 이번에 PART1 인 만큼 PART2 가 엄청나게 기대되는 작품이었고, 마지막 장면이 사람들이 많이들 궁금해하시는데 저 또한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될지 굉장히 궁금해하며 속편이 나와도 꼭 보겠다 라고 생각하면서 영화관을 나왔습니다. 엔딩크레딧은 없기 때문에 그냥 나오셔도 될 것 같습니다. 


영화 마녀 후기


끝으로 마지막까지 보기 좋았던 두 소녀의 사진을 남기며 이번 영화 마녀 후기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한줄평을 남기자면 한국형 액션의 새로운 서막을 쓴 듯 했으며, 김다미 라는 배우의 발견이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의 행보가 무척이나 기대가 됩니다. 

댓글(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