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잼에 해당하는 글 7

보라카이 3박 5일 여행기

일상생활 훈수 |2017. 2. 23. 13:58

안녕하세요 훈수입니다.


그간 잘지내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저는 요즘 조금 뜨음 했었는데, 


그 이유는 또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ㅎㅎ 


저번에 도쿄에 갔다온것에 이어서 


배틀트립이라는 프로그램에서 


완전 꽂혀서 친구들이랑 꼭 가자..! 


라고 한 보라카이에 갔다왔습니다. 


보라카이는 필리핀에 있는 섬으로 


필리핀 문화와 다른 이국적인 문화가 


잘 어우러진 환상의 섬입니다..! 


많은 종류에 액티비티가 있고, 


많은 먹을 거리가 있는 보라카이 여행기를 


간략하게 설명하려고 합니다! 


간단하게 설명드리자면 


3박 5일 일정으로 3박4일과 비슷하지만 


비행기에서 하룻밤을 자고 


아침에 도착하는 일정이었습니다.



우선 저는 보라카이 초행이라서 


자유여행이 아닌 패키지로 이용을 했었는데 


액티비티는 선택관광을 통해 이용하고 


호핑투어와 다이빙체험, 마사지는 


필수적으로 들어가있는 코스였습니다. 


1일차에는 보라카이에 있는 


디몰이라는 곳을 투어했습니다. 


보라카이에는 총 station이 3개가 있는데 


디몰은 station2와 가까이 위치하고 있습니다. 



보라카이는 진짜 바다가 예쁘지만 


제가 갔다올 시기가 건기여서 


녹조가 조금 많아서 확실히 아쉬웠습니다 ㅠㅠ 



보라카이에는 길거리 음식들도 많습니다. 


꼬치구이라던지 



일본에서도 먹었던 크레페라던지 


아니면 


망고쥬스와 망고아이스크림으로 유명한 


halowitch도 있습니다. 


위치는 디몰안에도 있고, 


station3에도 본점이 있다고 저는 들었습니다. 


1일차에 저녁으로는 패키지 여행이라서 


그리 맛있지는 않은 저녁을 먹었지만 


선택적으로 저녁을 안먹고 싶으면 


안먹고 따로 먹어도 된다고 해서 


3일차에는 따로 먹었습니다. 


디몰 근처에 있는 


TITOS에 유명한 까르보나라 피자를 먹고, 


까르보나라가 올라가있는 피자인데 


까르보나라 스파게티에 빵찍어 먹는맛인데 


의외로 별미입니다. 



아기 돼지는 약간 조금 꺼리긴 했지만 


굉장히 부드럽고 맛있습니다. 


기름기 넘치고 느끼한것을 싫어하신다면 


조금 그럴수도 있습니다. 



차가운 아이스아메리카노와 


망고치즈케익은 후식으로 굉장히 좋습니다. 


보라카이는 길거리 자체에 


한국말은 하면서 호객행위를 하는 사람이 굉장히 


많은데 흥정만 잘하신다면 액티비티도 굉장히 


저렴하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디몰투어와 보라카이 주변을 돌아다니다보니 


1일차도 이렇게 끝이 났습니다. 


2일차에는 다이빙 체험을 다녀왓는데,


파일이 시디에 담겨있어서 사진 첨부가 안되네요 ㅠㅠ 


오후에는 파라세일링이라고 보트를 타고 


낙하산을 연날리듯...! 


날리는데 


이때 친구가 폰을 떨어뜨려서 


사진이 다 날라갔다는... 하 ㅠㅠㅠ 


결국 2일차는 사진이 없습니다 


우울한 하루였죠...


다 잊고 3일차에서는 


섬투어를 다녀왔습니다. 



버그카를 타고 산꼭대기에 올라가서 



보라카이를 한눈으로 보았는데 


그때의 기분은 정말로 말로 표현하기가 힘듭니다... 


날씨도 너무 좋아서 전망이 참 좋더라구요 ㅎㅎ 



그러고 나서는 푸카쉘비치라는 


우리나라 영화인 전우치의 마지막 장면..!


에서도 나왔던 해변가를 갔었는데 


녹조도 하나도 없고 


물놀이 하기 굉장히 좋았습니다...!!! 


오후에는 호핑투어!!! 


호핑이라는 뜻은 점프..? 라는 뜻의 


의성어와 비슷한데 섬을 이리뛰고 저리뛰고 


하면서 하는 투어라는 뜻이라고 하더라구요 



크리스탈 코브..!에서 


코브 구경도 하고 


많은 사진도 찍다가 왔습니다! 


하도 얼굴이 들어간것이 많아서 


어느정도 패스하겠습니다! 


제 얼굴은 소중하니깐요 ㅎㅎ



그리고 나서는 스노쿨링도 하고 


선셋 보트도 타고 


굉장히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저녁에는 맥주한잔하면서 


밖에 경치를 바라보는데 


정말 너무나도 행복했습니다.. ㅠㅠ 


역시나 이런 게 휴양이지..!


하지만 내일이면 가야된다니 너무나도 슬펐습니다. 


그래서 맥주한잔 더하고 


마사지를 받았다는...! 


마사지는 나름 굉장히 저렴합니다. 


발마사지든 전신마사지든 


1시간에 1만원 안팍으로 즐길 수 있고, 


대신에 그 뜨거운 돌 마사지는 


두배정도는 더 줘야 된다는...! 


근데 저는 스톤 마사지도 굉장히 좋았습니다. 


약간 좀 뜨겁긴 했지만요 ㅎㅎ 



4일차에는 굉장히 아쉽게 쇼핑을 마친뒤 


한국으로 떠나야만 했습니다 ㅠ 


이렇게 저의 휴양은 끝이 나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와야하네요 ㅠㅠ 


이렇게 보라카이 여행기를 마치며, 


저의 훈수를 마치겠습니다. 


다음번에 동남아 여행을 계획하신다면 


건기때 보라카이 굉장히 


추천드리고싶습니다. 


아직도 그 광경이 아른거리네요 ㅠ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및 공감은 작성자에게 


매우 큰힘이 됩니다! 



 

댓글()
  1. 코코 언니 2017.02.24 0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라카이 다녀오셨네요~~~ 와우! 보라카이는 바다가 예쁘기로 유명하다고 들었는데 정말 그런가봐요^^ 짧지만 알차게 다녀오신 것 같아요. 저도 나중에 갈 때 참고해야겠어요 ㅎㅎ

  2. 꿀팁걸 2017.02.24 0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라카이.... 이름만 들어도 벌써 좋네요^^

  3. 베짱이 2017.02.24 1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액티비티한 일정이네요
    패러세일링에 자동차에... 해상스포츠 등 부럽습니다. ㅠ

  4. 핑구야 날자 2017.02.24 1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혼여행지로 많은 인기가 있었던 곳이네요. 지금도 많이 찾나보네요~~
    추운 요즘에 딱 좋은 여행지네요

  5. 버블프라이스 2017.02.24 1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라카이에 다녀오셨군요.
    스노쿨링 및 선셋 보트 !
    너무 재밌으셨을것 같습니다. ^^

    • 수풍 2017.02.25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정말로 재밌었습니다. 휴양은 역시 동남아가 아닌가 싶습니다 ㅎㅎ 좋은 댓글 감사드리고요! 좋은 주말 되세요!!!!

  6. 푸샵 2017.02.24 1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기라도 어디예요 ㅎㅎ 즐건 시간 되셨을듯 합니다. 충전도 잘하시고 온 것 같은데요 ^^ 부럽슴다 ㅎㅎ

    • 수풍 2017.02.25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건기라서 더더욱 놀기 좋았습니다. 바람도 많이 불고요 ㅎㅎ 충전 잘하고 온듯해서 저도 기분이 좋습니다. 좋은 댓글 감사드리고요 좋은 주말되세요 또 뵙겠습니다!

  7. LAZEEN 2017.02.25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라카이 가라고 추천 많이 받는데 훈수님 덕에 재미있게 봤네요. 버그카는 정말 타고싶습니다. ^^

    • 수풍 2017.02.26 1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넵 ㅎㅎ 근데 생각보다 재밌지는 않았어요 ㅠㅠ 코스가 짧아서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보라카이가 참 멋있었습니다 ㅎㅎ

  8. 평강줌마 2017.02.26 07: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라카이 다녀오셨군요. 보라카이는 못 가 봐서 가족과 함께 꼭 가보고 싶은 곳 중 한 군데이네요.
    이번에 남편의 일이 잘 해결되면 아이들과 함께 해외여행 가는 것에 도전해야겠어요.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일요일 되세요.

  9. Hetsae 2017.02.26 0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라카이 가 필리핀에 있는섬 이군요
    일몰 하늘색 ,물색 이 너무 아름답군요
    크리스탈 케이브 도 뷰가 멋집니다
    님의 흔적 따라 함께 잘 구경 했어요

  10. 줌마토깽 2017.02.27 17: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작년11월에
    보라카이를 다녀왔어요
    할로위치에서 엄청 큰 망고빙수
    맛있게 먹고온거랑
    선셋보트탄게 제일 기억남네요 ㅎ

일본 도쿄 자유여행 3,4일차 후기

일상생활 훈수 |2017. 2. 10. 13:57

안녕하세요 훈수입니다. 


오늘은 도쿄 자유여행 마지막 


훈수를 두어볼까합니다. 


4박5일간 여정이었지만 


5일차에는 나와서 비행기 밖에 


탄게 없으므로 3,4일차를 


마지막으로 일본 여행 훈수를 마치겠습니다. 


2일차에서 지친 저희는 


첫 일정을 편하게

 

긴자-아사쿠사-아키하바라로 잡았습니다. 



긴자는 굉장히 세련된 느낌이 많이 드는


도시였습니다.


굉장히 비싸보여서 막 들어가보지는 못했지만 


이게 왠걸 긴자에도 애플스토어가 있어서 



한번 들어가봤는데 솔직히 비슷했지만 


오모테산도랑 다른점이 있다면 


3층에서 강연을 하고있었습니다. 


애플사용자들을 위해 알려주는 듯 해보였는데, 


한국에도 생기면 저도 한번 들으러 가봐야될 듯 싶었습니다. 


맥북을 쓰고 싶은데 참으로 어렵더라구요 ㅠ 





긴자에서의 볼거리를 보고 


굉장히 배고파진 저희는


책 및 블로그를 뒤져서 


스시 맛집을 찾아봤는데...


'미도리스시'라는 체인점이 


굉장히 가격대비 맛있다고 해서 


줄을 섰습니다... 


사람이 별로 없어서 금방 들어가긴했지만 


진짜 핫한 시간대에는 1시간 이상도 


기다린다고 하더라구요... 


그리고 테이블하고 카운터를 고를수가 있는데 


테이블이 자리가 많아서 


빨리 들어가고 싶으신 분은 


테이블을 고르시는 것을 추천드리겠습니다. 



역시나 음식사진은 찍지 못했지만 


앉아서 신선하게 만드는 모습이 


신기해서 사진은 남겼습니다. 


2~3만원선에서 맛있는 스시를 


먹고, 굉장히 행복해진 저희는 


두번째 일정인 아사쿠사 센소지! 


로 출발 했습니다. 



가는 길에 저 멀리 스카이 트리가 보이더라구요 


어제 도쿄 타워에 가지않았다면... 


스카이 트리도 갔을텐데 


조금 아쉬웠습니다. 



센소지에서는 교복을 입은 학생들이 많았는데


아 여기는 수학여행 코스중 하나이구나 


생각이 들었습니다. 


군데군데 돌아다니면서 


먹을 것도 먹어보고, 


약간 전주느낌도 나면서 


일본 전통적인 느낌이 많이 났습니다. 



역시나 여기서 아사쿠사 규카츠를 먹으려고 


했으나... 엄청난 웨이팅... 으로 인해서 


포기하고..


아사쿠사 근처에 스타벅스에서 


어떻게 할까.... 이야기를 계속 나눴습니다. 


언넝 아사쿠사를 벗어나서 


아키하바라에서 저녁을 먹자...


그런 결정을 내린다음 


아키하바라로 떠났습니다. 



오덕들의 성지... 라고 불리우는 


아키하바라 였지만 


역시나 성진국 답게 


성인백화점도 있고, 


만화 코너에서 눈을 어디에 돌려야될지도 


모르겠는.. 그런 것들이 많았습니다. 


역시나 피규어 천국이었습니다. 


아키하바라에서 따로 산것은 없지만 


중고 아이팟터치는 약간 사고싶더라구요 ㅎㅎ 


중고 전자제품도 굉장히 많았습니다. 


그렇게 아키하바라에서의 일정을 마치고 


결국 신주쿠로 돌아와서 


근처에서 우동을 먹었습니다 ㅎㅎ 


우동 최고 ㅎㅎ 


4일차 일정은 별달리 하는 것 없이 


오다이바에서 보내기로 했습니다. 


오다이바는 굉장히 흥미로운곳이었습니다. 


저 멀리 보이는 풍경또한 기가 막히고!


도쿄에서 가는 것이 편하지는 않지만 


지하철만 잘 타신다면 금방 가 실수 있습니다. 



오다이바 텔레콤센터역에서 


내려서 가장 먼저 온천을 즐기러 갔습니다. 


많이 찾아봣지만 적당한 가격과 


노천온천을 즐길 수 있는 곳이 이 오오에도 온천 


밖에 눈에 띄이지 않더라구요 ㅎㅎ 


가실 꺼면 미리 한국에서 티켓을 끊어서 


가시면 한 30퍼센트 정도 할인 된 가격에 


즐기실 수 있습니다! 



보시면 다들 유카타를 입고있는데 


마치 한국의 찜질복 처럼 유카타를 입습니다.


처음에 유카타를 어떻게 입는지 몰라서 


어리둥절했지만 


일본의 중학생님들이 잘 알려줘서 


잘 입을 수 있었습니다. 


중학생에게 감사하네요 ㅎㅎ 


들어가서는 역시 족욕도 하고, 


노천온천도 즐기다보니 시간이 훌쩍...! 


지나가서 안에서 


츠케멘을 후르륵 쩝쩝 한다음에 


4시나 지나서 나올 수 있었습니다.


다음일정으로는 오다이바 시내?라고 해야 


될지 모르겠지만 


오다이바로 걸어가서 


3월이면 철거 된다는 건담을 보러갔습니다.



얼마나 큰지 비교해드리기 위해 


지나가던 행인 분과 같이 한컷! 


진짜 엄청 컸습니다...!


건담 뒤로 있는 큰 건물에서 


또 쇼핑을 한 다음에


거기서 어제 아키하바라에서 


돈 날린 피규어 뽑기로... 


한 2만원을 날렸지만... 


그래도 피규어를 하나 뽑아서 


기분이 좋았다는.. 훈수입니다 하하 


그렇게 해서 오다이바에서 



자유의 여신상까지 구경한다음! 



야경을 구경하고 났더니... 


벌써 하루도 훌쩍 지나가버렸습니다. 


이렇게 일본 여행이 끝이나는 구나 싶어서 


마음은 울쩍했지만 그래도 


역시나  많은 생각을 하게 되는 여행이었습니다. 


일본의 문화도 일부분 느낄 수 있었고, 


마지막으로 신주쿠 거리를 거닐면서 


일본여행을 잘 마무리 했습니다. 


다음날 JR신주쿠역에서 


나리타익스프레스를 잘 타고 


인천공항으로 잘 향했습니다! 


로이스 초콜릿도 사고, 


뜻깊은 여행이었습니다. 


이상으로 도쿄 자유여행 훈수를 


마치며, 이만 물러나겠습니다. 


감사힙니다! 


댓글 및 공감은 작성자에게 


매우 큰힘이 됩니다! 







댓글()
  1. 익명 2017.10.02 1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ㄴㅇㄴㅇ 2017.10.02 1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비 얼마나 드셨나요? 혼자 4박5일 가려는데 숙소비 포함해서 5만엔으로 충분할까요 ㅎ?

    • 수풍 2017.10.02 1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숙박 포함 6만엔 정도 들었습니다 근데 저는 맛집 다 찾아다니고 할꺼 다해서 그렇지 5만엔도 충분한거같습니다

  3. 1 2017.10.09 15: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풍님 경로대로 4박5일 한번 가봐야겠내요 ㅎㅎ 숙박10 항공 13 경비 40만 해서 가려하는데 충분하겠죠 ㅎ?